설훈 위원 등 6명, 내일 독도 방문..."日 수출규제 조치 철회. 과거사 반성과 해결 촉구"

서준혁 기자 | 기사입력 2019/08/30 [20:46]

설훈 위원 등 6명, 내일 독도 방문..."日 수출규제 조치 철회. 과거사 반성과 해결 촉구"

서준혁 기자 | 입력 : 2019/08/30 [20:46]

▲     © jmb뉴스


[jmb뉴스=서준혁 기자]더불어민주당 설훈(부천원미을) 최고위원을 비롯해 우원식, 이용득, 박찬대 의원과 무소속 손금주, 이용주 의원 등이 내일(31일) 독도를 방문한다. 

 

이번 국회 독도 방문단은 독도경비대를 격려하고, 고생하는 장병들을 지원하기 위한 물품 전달 및 시설물 점검을 위한 현장시찰을 할 계획이다.  

 

또 최근 일본 아베 정부가 과거사 문제로 경제보복에 나선 것을 규탄하며 △수출규제 조치 철회, △ 강제동원 등 과거사 문제 해결을 위한 진솔한 반성과 사과, △ 한일 갈등을 해소하고 미래지향적 관계 정립을 위한 대화 등을 촉구할 계획이다. 

 

설훈 최고위원은 “우리 정부의 외교적 해결 노력에도 불구하고 지난 28일 일본 아베 정부는 결국 우리나라를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조치를 시행했다. 일본 정부에 이에 대한 강력한 유감과 항의의 뜻을 전달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설훈 최고위원은 “일본은 넘지 못할 산이 아니라 언젠가 넘어야 하고 넘을 수 있는 산”이라 강조하며, “제2의 독립운동의 정신을 발휘해 정부, 정치권은 물론 기업과 국민 모두 힘과 지혜를 모아 일본의 경제 보복 사태를 해결해 나가야 한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정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