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프리즈너' 이다인, 남궁민과 결탁-통쾌함으로 시선 강탈! 든든한 조력자로 맹 활약!

임수인 | 기사입력 2019/04/26 [10:30]

'닥터 프리즈너' 이다인, 남궁민과 결탁-통쾌함으로 시선 강탈! 든든한 조력자로 맹 활약!

임수인 | 입력 : 2019/04/26 [10:30]


[JMB방송=임수인 기자] ‘닥터 프리즈너’ 이다인이 남궁민과 결탁, 본격적인 행동에 나섰다.

 

지난 24일, 25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에는 가족을 지키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나이제(남궁민 분)를 돕는 이재인(이다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나이제와의 거래를 위해 장애인 부부 교통사고의 가해자인 홍남표(백승익 분)의 배후에 이재준(최원영 분)이 있음을 밝혀내야 했던 상황. 이에 이재인은 홍남표 출소일에 맞춰 새벽부터 구치소를 찾는 등 배후를 밝히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

 

하지만 이재인의 예상은 빗나갔다. 이미 홍남표는 이재준이 빼돌렸고, 그 뒤를 나이제가 밝았던 것. 또한, 한빛(려운 분)의 거처를 나이제로부터 제보를 받은 이재인은 모이라(진희경 분)와 함께 급히 달려왔지만 이번에도 간발의 차로 한빛이 사라진 뒤였다.

 

이후 나이제와 결탁해 본격적으로 이재준을 견제하기 시작한 이재인. 그는 매번 목전에서 기회를 놓치던 이전 모습과는 다른 모습을 보였다. 나이제를 도와 해외로 도망하려던 홍남표를 잡는가 하면, 회장의 주치의를 자신의 사람으로 변경한 이재준에게 이상한 느낌을 미리 캐치, 나이제에게 이재준의 계획을 알리는 등 적절한 타이밍에 나이제를 도우며 사이다를 선사했다.

 

또한, 이재준이 주식을 명의 개서하기 직전 혜성처럼 등장, 변호사 다운 해박한 지식과 언변으로 이재준을 몰아붙임은 물론, 태강그룹 장악을 위한 태강병원 VIP 센터장 추천 회의에서 선민식(김병철 분)을 추천하는 나이제에게 “될 이유 보다 안 될 이유가 더 많은 사람이다”며 뼈 있는 말로 보는 이들의 답답한 속을 시원하게 뚫어주기도.

 

이처럼 이다인은 남궁민의 든든한 조력자로 활약, 안방극장에 통쾌함을 안기며 맹활약 중이다. 특히, 누구보다도 나이제의 계획 속에 숨은 뜻을 빠르게 캐치하는 듯한 날카로운 눈빛은 물론, 냉철한 카리스마로 극의 몰입도를 더하고 있는 이다인이 앞으로 어떤 활약을 펼칠 것인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닥터 프리즈너’는 매주 수요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연예/스포츠 많이 본 기사